에세이


에세이 대표사진.png



어느 단상: 코로나의 종교개혁

wy 0 2020.08.21

 

[크기변환]종-교부제롬과-불가타역-라틴어성경.jpg

 

 

전통 기독교인이라면 전 모 목사로부터 완전히 자유롭기 어렵다. 

 

성경 문자주의로는 그의 말을 반박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하나님의 능력으로 코로나에 걸리지 않고, 설령 걸려도 낫고, 설령 걸려서 죽어도 천당 가는 기독교는 종교가 아니다. 

 

전통 문자주의 기독교는 이제 그 역할을 다했다. 

 

루터 이후, 코로나가 가장 큰 종교 개혁을 하고 있다. 

 

코로나는 하나님의 뜻이 아니다.

 

박쥐를 먹은 호모사피엔스가 만든 재앙이다.

 

 

 

 

 

 


 

 

 

State
  • 현재 접속자 7 명
  • 오늘 방문자 68 명
  • 어제 방문자 202 명
  • 최대 방문자 832 명
  • 전체 방문자 216,626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