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세이


에세이 대표사진.png



어느 단상 : 하나님은 기독교 신자가 아닙니다.

wy 0 2022.05.19

[크기변환]하얀 십자가 처형 샤갈.png

 

기독교는 시작 이후 3번의 큰 변화를 겪었습니다.

 

1) 유대교로 출발하여 그리스 철학을 만납니다

 

2) 16세기 갈릴레이 이후 현대 과학을 만납니다

 

3) 20세기 세계화가 이루어지며 불교와 동양 철학을 만납니다

 

문자주의적 기독교는 기복신앙적, 나만 잘되는 이기주의 신자를 만들기 쉽습니다.

 

개인 이기주의는 지나치면 그것이 사회적 문제가 될 수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하지만 집단 이기주의는 이기성을 은폐합니다

 

국가의 집단 이기주의는 애국심을 가장합니다.

 

종교적 집단 이기주의는 편견을 하나님의 뜻으로 가장하기 때문에 더욱 위험하지요.

 

지금도 전통 기독교는 우리 주위의 양심적이고 착한 이웃들이 야훼 신을 믿지 않는다는 이유만으로 지옥에 간다고 가르칩니다.

 

뿐만 아니라 과거 우리 선조들이 기독교를 몰랐다는 이유만으로 모두 지옥에 갔다고 합니다.

 

그러한 종교는 사랑의 종교가 아닙니다.

 

하나님이, 인간이 만든 기독교의 교리를 벗어나지 못하는 존재입니까?

 

하나님이 기독교 신자라도 된다는 말입니까?

 

우리가 자녀 교육을 할 때도 너는 근본이 죄 덩어리야라고 계속 말하면 안되는데, 교회는 이런 말을 너무나 오랜 시간, 너무나 많은 사람에게 했습니다.

 

또한 초등학교만 나와도 믿기 어려운 일들을 믿는 것이 마치 신앙의 핵심인 양 가르쳤습니다.

 

아담이 자는 사이 그의 갈비뼈로 이브를 만들었고, 뱀이 말을 했다는 설화를 문자 그대로 믿어야 신앙이 좋다는 문자주의 신앙이 창조 과학혹은 지적 설계라는 이름으로 혹세무민하고 있습니다.

 

얼마 전 타계한 어느 유명 신학자는 머리가 받아들일 수 없는 것은 마음으로도 받아들일 수 없다고 했습니다.

 

머리와 마음 사이에서 혼선을 일으키며 두려워하지도, 인생을 허비하지도 않아야 합니다.

 

성경에 비유와 설화가 많다는 것을 알아야, 성경을 이해할 수 있다는 것을 알기까지, 인류는 중세 이후 오랜 시간이 걸렸습니다.

 

왜 인도의 간디가 나는 예수님은 좋아하지만, 기독교인은 싫다라고 했을까요.

 

교회 나가는 사람들이, 특히 젊은이들이 급속히 줄어드는 것과 무관하지 않을 것입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4 명
  • 오늘 방문자 56 명
  • 어제 방문자 202 명
  • 최대 방문자 832 명
  • 전체 방문자 216,614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